당그니의 일본표류기





집에 드디어 휴대폰 홈 안테나를 달았다.

홈 안테나를 신청한지 어언 6개월.

일본 휴대폰 통신회사는 크게 세 곳.
ntt 도코모, KDDI의 au, 그리고 아이폰으로 주가를 올리고 있는 소프트뱅크가 있다.

아이폰으로 인기를 끌고 있긴 하지만 위 세 회사 중에서 가장 전파가 잘 안터지는 게 바로 소프트뱅크이다.

나는 한글로 문자 메세지를 보낼 수 있고 가족간 통화가 공짜라서 2007년부터 계속 소프트뱅크를 써오고 있다. 우리집은 나, 아내, 딸 이렇게 휴대폰을 3대 쓰는데, 집에서 통화를 하다 보면 전화가 뚝 끊기는 경우도 있어, 제대로 통화하려면 베란다로 나가거나 복도로 나가거나 이리저리 피난하기 일쑤.

(담당자에 의하면 한국의 2호선에 해당하는 야마노테선 근처에 살면 전파간섭때문에 잘 안터진다고 하는데...과연;;)

급기야 지난 5월 소프트뱅크의 홈 안테나가 있다는 말을 듣고 신청했다.

그러자 3개월후에 소프트뱅크측에서 편지가 한 통 왔는데, 이런 내용이었다.

"오래 기다리셨습니다. 현재 여러가지 사정으로 3개월만 더 기다려주세요!"

-_-;
나 참.

3개월만인 8월에 이런 편지를 받고 나니, 황당하긴 했지만 기다리는 수 밖에.

다시 3개월을 기다리자 두번째 편지가 왔다. 이제 공사를 할 수 있게 되었으니 편지에 적힌 번호로 전화를 하라는 것이었다.

그렇게 2주 전에 공사신청을 했고 지난주에 드디어 홈 안테나를 달았다.

거의 7개월 가까이 걸린 것이다.


- 베란다에 설치된 안테나

2007년 봄 한국에 살 때, 아파트1층이라 LG 핸드폰이 잘 안 터져서 홈 안테나 신청을 했을 때는 3일만에 와서 공사해줬는데....3일과 7개월의 차이라;;;

아무튼 안테나 설치 후 밖에 나와 있던 나와 아내는 처음으로 통화를 시도.

"어때, 잘 터지는 것 같아?"
"응...그런 거 같은데...."

일단 안테나가 설치되었기 때문에 왠지 통화음이 깨끗해진 것 같기도 한 느낌이 들었다.


- 방으로 연결된 안테나

그런데 오늘 규슈에 있는 지인에게 전화를 했는데 '지지지직....'하고 잘 안들리는 게 아닌가. 두 번이나 걸었지만, 역시 잘 안 통해서 유선전화로 걸었더니 아주 또렷하게 들렸다.

아내에게 안테나 설치했는데 왜 이러냐고 물어보자, 이런 대답이...

"아, 그거? 저번에 홈 안테나 공사한 곳에서 전화가 왔는데...자기네들이 설치한 안테나가 7층짜리 맨션에 해당하는 것이라 우리집처럼 10층 이상에 해당하는 안테나가 아니라네...그래서 며칠 후에 다시 달아준대."

헐...어쩐지 안테나 달고나서도 감도가 좋아진 건지 아닌 건지 잘 판단이 안섰는데.

에구...다시 또 기다리는 수 밖에 없다.

그렇게 안테나를 잘 살펴보니...또 한가지 재미난 사실!

아니 이건, 안테나가 바로 메이드 인 코리아!가 아닌가. 허허





이번에 새로 달면 정말 잘 터졌으면 좋겠다!

안테나 하나에 우리 가족 세명의 휴대폰의 통화품질이 달려있으니까 말이다.



일본 생활정보 관련글:

일본 심야고속버스를 타면 받을 수 있는 것

한국 면허증을 일본 운전면허증으로 바꿔보니

일본에서 전자여권으로 갱신하는 방법은?



* 당그니의 7번째 책 '에세이로 다시 시작하는 일본어'가 나왔습니다.
현재 도서상품권 출간 이벤트중!!
->
http://j.mp/g4bOdf


* 히라가나 부터 기초문법, 일본어 한자, 현지회화, 스터디 까지

->당그니의 좌충우돌 일본어   당그니트위터 @dangunee    

 




Posted by 당그니
일본생활 이모저모/일본생활정보 l 2010.12.23 12:02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 31 
블로그 이미지 당그니의 일본이야기by 당그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457)
알림 및 공지 (19)
인터뷰 및 기사 (12)
만화 일본표류기 (45)
일본! 이것이 다르다! (153)
일본생활 이모저모 (160)
랭킹으로 보는 일본 (28)
일본은 최근 이슈는? (291)
Photo Japan (61)
저패니메이션, 길을 묻다 (34)
블로그속 블로그이야기 (57)
만물상 (47)
당그니 이바구 (249)
인생의 갈림길에서 (141)
당그니 일본어 교실 (87)
당그니 갤러리 (56)
공감가는 이야기 (14)
고물상 (0)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