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그니의 일본표류기


*블로그 휴가 중(?)이지만, 어제 트위터에 올린 글을 블로그에도 정리해 둡니다.

그제 저녁, 사무실에서 한국인 행정서사와 가볍게 한잔 했다. 그 행정서사에게 전해들은 이야기가 가슴이 아팠다.

일본에서 20년 정도 살던 한국인이 일본인 아내를 죽인 혐의로 12년형을 선고받아 복역중이다. 살인은 작년 5월에 일어났다. 아내와 나이는7살차

그는 아내를 많이 사랑했고, 행정서사를 만날 때마다 아내 자랑을 했다고 한다. 그러던 그가 아내와 말다툼이 생긴 것은 아내가 뒤늦게 30대에 전문학교에 가면서부터다. 아내는 10살이나 어린 남자와 바람이 났다. 아이는 둘.

아내의 외도문제로 한국인 남편은 그녀의 어머니와 함께 가족여행도 다녀왔고, 아내는 가정에 충실하게 하겠다고 다짐을 했었다.

그러던 어느날, 지난해 5월초 여전히 아내가 바람피는 상대와 전화를 하는 것을 알게 되면서 남편과 말다툼이 크게 일어났고 우발적으로 살인이 일어난 것 같았다. 남편은 곧바로 경찰서에 가서 자수를 했다. 이때 서로 다투다 죽었다는 이야기를 하지 않고 자기가 죽였다고 말함으로써 살인죄로 기소가 됐다.

그의 진술에 따라 법정에 과실치사가 아닌 살인죄로 기소됐고, 결국 법정에서 12년형을 받았다.

여기서 한가지. 그는 법정에서도 끝까지 일본인 아내가 바람핀 사실을 말하지 않았다. 그 사실을 말했더라면 정상참작 등으로 형이 6년까지 감형되었을지도 모른다. 그를 면회간 행정서사가 왜 말하지 않았냐고 묻자 그는 이렇게 말했다고 한다.

"나는 아이들에게 엄마를 죽인 나쁜 아빠가 됐다. 그러나 엄마가 바람핀 것까지 알게 되면 그 아이들은 아버지와 어머니 둘 다를 잃게 된다'라고.

그는 아이들에게 어머니에 대한 기억이라도 지켜주고 싶다고 그렇게 말했다고 한다. 사실 아내와 바람핀 문제로 다퉜다는 내용은 간략하게나마 S신문 인터넷판에도 기사가 났다. 그러나 법정에서 그가 아무런 말을 하지 않음으로써 공식기록으로는 영원히 남지 않게 되었다. 그는 아이들이 훗날 커서 법정 기록을 보더라도 엄마를 미워하지 않게 하려고 했던 것 같다.

그는 아내와 바람핀 상대에게서 받은 얼마 안되는 위자료도 아이들이 대학에 가게 되면 학자금에 보태라며 자신의 형에게 맡겼다고 한다.

그는 형을 마치면 한국으로 강제추방될 것이고, 외할머니가 기르고 있는 그의 아이들도 영영 만날 수 없게 될 것이다. 외할머니와 외삼촌은 아내의 외도 문제 때문에 살인이 일어났다는 사실을 함구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살인은 결코 용서받을 수 없는 것이지만 그는 아내를 무척 사랑했나 보나. 아이들에게 좋은 엄마를 남겨주려고 하는 것을 보니. 그가 일본에 온 것은 90년대. 일본인 아내를 만나 집까지 사서 아이들과 알콩달콩 살았는데...

무엇이 그를 살인까지 몰고 간 것일까. 그가 형기를 마치고 나온다면 50대 중반. 20여년 살았던 일본에서 떠나 한국으로 돌아갔을 때 그에게 남은 것은 과연 무엇일까. 아이들은 아빠의 마음을 알아줄까.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한 저녁이었다.



Posted by 당그니
일본생활 이모저모/일본단상메모 l 2012.01.19 00:2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보스턴난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궁 ㅠ 쉬시는 동안 당그니님 블로그 보면서 일어공부 할게요 ㅠ
    있다가도 떠났듯 다시 돌아와 계속 일본 가르쳐주세요 :)

    2012.01.23 09:49
  3. 감성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읽으면서 저도 어쩔 수 없이 약간 감성적이 되긴했는데
    단순히 감성적으로 생각하기엔 찜찜한 면이 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에 딴지 걸 생각은 없지만,
    반대편에서 생각하면 외도했다는 이유로 살해당한거지요.

    2012.01.27 16:26
  4. Favicon of http://yamanigupta.com/ BlogIcon Independent Escort in Delh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에서 좋은 글들

    2012.12.09 22:52
  5. Favicon of http://nightangels.co.in/ BlogIcon Delhi Escort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경지킴이의밤

    2012.12.09 22:53
  6. Favicon of http://tinakapoor.co.in/ BlogIcon Delhi Escort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경지킴이의밤

    2012.12.09 22:53
  7. Favicon of http://ishikapatel.co.in/ BlogIcon Independent Escort in Delh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빅뱅 /이승기/펜카페를

    2012.12.09 22:55
  8. Favicon of http://investorsinfrahome.com/jmaroma/index.html BlogIcon jm aroma noid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이에도 실렸습니

    2012.12.09 23:04
  9. Favicon of http://www.michaelkorsoutletkx.com/ BlogIcon michael kors bag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Pour un passager à rester, bénissant les enfants et sa tasse de juste dans un restaurant, à regarder et ils montèrent, http://www.uggfranceba.com/ chaussures ugg rire amer extrêmement précipitée."Petite dame, comment voulez-vous venir?" Bénédiction des enfants se sont précipités à l'avant de l'ugg trébuché droite suivait sueurs froides tasse de Yue.

    http://www.uggfranceba.com/ bottes ugg pas cher suffit de toucher sa rose, visage rond, vers Yue tasse d'à peine un sourire: «boss Yue, ne savent pas peut avoir un endroit pour me prendre ici, je suis sans abri ...?"Les larmes tristes discours de patience depuis longtemps, et finissent par tomber tranquillement ...

    Reçu http://www.uggfranceba.com/ bottes ugg laisser le message de la Maison du livre, de l'attitude de tout le monde n'est pas la même.la Chambre de retour sur ugg entendre appelé les grandes nouvelles du tremblement de terre, sa performance a été au-delà viennent d'annoncer son Xiaoan question inattendue.

    2013.01.10 02:15

1 ··· 3 4 5 6 7 8 9 10 11 ··· 1457 
블로그 이미지 당그니의 일본이야기by 당그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457)
알림 및 공지 (19)
인터뷰 및 기사 (12)
만화 일본표류기 (45)
일본! 이것이 다르다! (153)
일본생활 이모저모 (160)
랭킹으로 보는 일본 (28)
일본은 최근 이슈는? (291)
Photo Japan (61)
저패니메이션, 길을 묻다 (34)
블로그속 블로그이야기 (57)
만물상 (47)
당그니 이바구 (249)
인생의 갈림길에서 (141)
당그니 일본어 교실 (87)
당그니 갤러리 (56)
공감가는 이야기 (14)
고물상 (0)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